일억이 라이프

<영화평론>샌 안드레아스 재난영화 추천 드웨인존슨 주연

다양한 영화 장르 중에 재난 영화를 즐겨 찾는 관람객들이 있습니다. 저도 그런 부류의 관객들과 같은 영화 취향을 가지고 있는데요. 액션 영화도 좋아하지만 스펙터클한 영상미와 실제로 일어날 법한 상황을 영상으로 연출해 만든 재난 영화를 좋아합니다. 오늘 일억이의 영화 평론은 미국의 근육질 영화배우 드웨인 존슨이 주연한 영화 '샌 안드레아스'에 관해 이야기해보겠습니다.


샌 안드레아스(2015.06.03 개봉작)

-감독: 브래드 페이튼

-주연: 드웨인 존슨, 칼라 구기노, 알렉산드라 다다리오


영화 샌 안드레아스는 정말 우리 주변에서 일어날만한 대형 지진 발생상황을 영화로 연출한 영화입니다. 박진감 넘치는 재난 영화의 연출은 브래드 페이튼 감독이 맡았는데요. 브래드 감독은 잃어버린 세계를 찾아서 2, 캣츠 앤 독스 2, 램페이지 등 미스테리한 주제나 재난, 가족애가 묻어나는 영화를 연출하는 감독으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브래드 페이튼 감독이 연출했던 영화를 모두 감상해보면 제가 왜 이런 말을 하는지 짐작할 수 있을껍니다.

샌 안드레아스의 메인 주연은 우리에게 액션배우로 잘 알려진 드웨인 존슨으로 주인공 레이몬드 게인즈 역할을 소화했습니다. 미국 액션영화 팬이라면 드웨인 존슨을 모르는 사람이 없을텐데요. 우리에게는 분노의 질주 시리즈로 잘 알려진 배우이기도 합니다. WWE 프로레슬러 출신이기도 한 드웨인은 배우로 직업을 전향한 뒤로 꾸준히 배우 활동을 하며 팬층을 넓혀가고 있습니다.

이 재난 영화에서 여주인공은 극중에서 드웨인 존슨의 전부인과 그의 딸 두사람이 나오는데 저는 드웨인 존슨의 딸 역할을 맏은 알렉산드리아 다다리오에 대해 말해보려 합니다. 알렉산드리아퍼시 잭슨과 번개 도둑에서 조연으로 영화 팬들에게 많이 알려지기 시작했으며, 퍼시 잭슨과 괴물의 바다에서부터 주연급 배우로 스크린에 나섰습니다. 그리고 텍사스 전기톱 연쇄살인사건 3D버젼, 샌안드레아스 등 매년 주연급 역할을 소화하며 영화를 찍어나가고 있습니다.




샌안드레아스 단층이 붕괴되다

미국 캘리포니아 주는 샌 안드레아스 단층이 지면 아래에 위치하고 있어 항상 지진에 민감한 지역에 속합니다. 이런 상황을 모티브로 하여 만약 샌 안드레아스 단층이 끊어지면 어떤 상황이 발생할지에 대한 가정 속에 영화는 제작되었습니다. 우리가 조금 더 '샌 안드레아스'라는 지진 재난영화에 몰입할 수 있는 이유는 현재 우리나라도 유라시아판과 태평양판의 경계지점에 있어 지진이라는 재난이 남의 일처럼 느껴지지 않기 때문입니다. 우리에게도 언제 샌 안드레아스라는 영화속 상황이 벌어질지 모르는 일이기 때문에 재난 속에서 대처해야 하는 방법을 익히는 유익한 면도 있는 것 같습니다.

북아메리카 대륙의 샌 안드레아스 단층 붕괴로 규모 9의 지진이 발생하면서 영화는 제대로 된 시작을 알립니다. 드웨인 존슨은 소방관 역할로 출연하는데 극중 와이프 칼라 구기노와 이혼하고 혼자 살아가며 친딸 알렉산드리아와는 가까운 관계를 유지합니다. 칼라 구기노와 그녀의 새로운 남자, 알렉산드리아는 비행기를 타고 샌프란시스코로 향하며 그 곳에서 커다란 일이 일어날 것을 관객들은 느끼게 됩니다.

3명이 샌프란시스코에 도착했을 때, 마침 샌 안드레아스 단층이 붕괴되고 규모 9에 해당하는 대형지진이 발생합니다. 지진 발생 당시 3명은 대형 빌딩내에 있었는데 이들은 필사적으로 탈출을 시도하는 장면이 그려집니다. 드웨인 존슨은 타지역에 거주하고 있다가 전부인 칼라 구기노의 연락을 받고 긴급히 소방헬기를 타고 샌프란시스코로 향합니다.




대형지진 재난상황 속 영웅 드웨인 존슨

대형빌딩 속에 갖힌 엄마는 옥상으로 향하고 딸과 엄마의 새남자는 지상으로 향합니다. 칼라 구기노는 빌딩이 무너지려는 찰나 드웨인 존슨의 도움으로 목숨을 구하게 되는데, 이 장면에서 건물의 붕괴와 CG장면이 가히 압권입니다. 알렉산드리아는 빌딩에서 만난 남자형제들의 도움으로 지하에서 간신히 목숨을 구하고 밖으로 탈출을 성공합니다. 

모든 통신은 두절되고 드웨인 존슨과 딸은 서로 연락할 방법이 없는 상황에서, 알렉산드리아는 소방관 딸의 숨겨진 재능을 발휘해 아버지 드웨인 존슨과 연락을 성공합니다. 이 부분에서 우리는 재난 상황 비상시 연락수단을 어떻게 사용해야 하는지 잠시나마 팁을 얻을 수 있습니다. 이런 점이 바로 재난영화에서 배울 수 있는 우리 실제 생활에 사용할 수 있는 요령인거에요.

대형 지진 후 쓰나미 발생 상황

대형 지진이 발생하면 해안가에 위치한 지역에는 항상 쓰나미 발생을 유념해두어야 합니다. 실제로 일본에 대형지진이 발생했을 때, 지진으로 인한 피해보다는 2차적으로 발생한 쓰나미의 피해가 극에 달했다는 소식은 다들 알고 있을껍니다. 샌 안드레아스 영화에서도 이런 상황이 표현되어 주인공들을 다시 곤경에 빠뜨리는 일이 일어납니다.



드웨인 존슨과 딸은 만나기로 했던 지점에서 만나지 못하고 쓰나미로 인해 다시 연락이 두절되는 상황이 발생합니다. 알렉산드리아는 아직 쓰러지지 않은 건물로 향하고 밀려오는 바닷물을 피해 높은 곳으로 향하게 됩니다. 더이상 갈 수 없는 길을 마주한 알렉산드리아는 차오르는 물에서 생명이 끝나가는 순간 영화 속 히어로는 등장하고 극적인 장면으로 몰고 갑니다.

영화 샌 안드레아스의 결말은 혹시 안 보신 분들을 위해 비공개로 남겨두겠습니다. 재난영화 속에서 항상 등장하는 감동 포인트는 가족애 혹은 연인들의 사랑입니다. 이 영화도 어김없이 가족들의 사랑과 힘든 재난 상황속에서 싹트는 사랑을 잘 표현했습니다. 샌 안드레아스를 감상하실 때는 우리에게도 언제든 일어날 수 있는 상황이라 생각하시고 재난상황 대응법을 눈으로 익히는 것도 하나의 감상 포인트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1. 운동좋아하는성진 2020.10.27 17:46 신고

    재난영화에 잘 어울리는 배우 드웨인 존슨 ㅎㅎ

  2. dowra 2020.10.27 20:07 신고

    내가 좋아하는 영화네요
    재난영화가 스릴넘치죠

  3. 도생 2020.10.27 21:42 신고

    재난영화인데 실제 언제든 일어날 수 있다는 기사를 본적이 있습니다.
    행복하세요^^

  4. korea cebrity 2020.10.27 22:40 신고

    안녕하세요 포스팅이 좋아 구독과 공감 합니다^^
    저희 친하게 지내요

  5. 청두꺼비 2020.10.28 05:52 신고

    이런 영화도 있었다니! 한 번 챙겨봐야 겠어요! 좋은 정보 감사해요~

  6. 空空(공공) 2020.10.28 07:39 신고

    상여관 화면이 아닌 TV 화면으로 본 기억이 있습니다^^
    이런건 큰 화면으로 봐야 하는데 말입니다.

  7. 여퐝 2020.10.28 10:20 신고

    우리 존슨형 근육에 반한 영화...
    오늘도 잘보고 갑니다. 맛난거 많이 드시고 화이팅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