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억이 라이프

안녕하십니까? 오늘부터 새로운 코너로 인사드리게된 본 블로그 주인장 일억이입니다. 영화를 사랑하고, 영화를 좋아하고, 영화를 즐겨보는 한사람으로 구독자분들에게 제가 봤던 영화에 대한 생각을 전해드리고 싶어서 이렇게 새로운 블로그 코너를 개설했습니다. 


앞으로 한 편의 영화에 대한 저만의 방식으로 평론을 해볼까 합니다. 저는 영화산업에 속한 사람도 아니고 관계자도 아닙니다. 단지 저의 생각을 글로 나타내는 것이니 편하게 읽으시길 바랍니다.

퍼팩트 맨 (2019.10.02 개봉작)

-감독: 용수

-주연: 조진웅, 설경구

-조연: 허준호, 김사랑, 진선규, 지승현


제가 처음 이 코너를 시작하고 소개해드리는 영화는 한국코믹영화 '퍼팩트 맨'입니다. 지난해 2019년 10월 2일에 개봉했던 영화로 총 누적관객 수 1,239,590명을 기록하고 막을 내렸습니다. 개봉당시 외국영화 조커가 극장가에서 함께 상영되고 있어 관객들이 '조커'라는 대형무비로 관심이 쏠려 퍼팩트맨의 관객이 다소 주춤했었습니다. 100만 관객은 넘었으나 설경구와 조진웅의 네임밸류에는 걸맞지 않는 관객 수로 마무리되었습니다.

퍼팩트맨은 조진웅이 건달 중간보스로 등장하고 설경구는 잘나가던 변호사 였으나 전신마비 판정을 받고 다른 암에도 걸려 죽을 날만 기다리는 시한부 삶을 사는 사람으로 등장합니다. 영화 속 조진웅은 한탕주의를 꿈꾸며 일명 대박을 위해 하루하루 살아가는 건달의 삶을 표현하는데요. 


영화의 주된 사건은 조진웅이 친구 진선규와 함께 몸담고 있는 조직의 자금 7억을 몰래 주식에 투자하는 일이 일어납니다. 조진웅은 곧 대박이 날 듯이 7억의 자금을 조직의 보스 몰래 투자금으로 이용하고 하루하루 대박터질 날을 기다리며 살아갑니다.

조진웅은 부산 건달 중간보스 역할을 맞아 고향 사투리인 부산 사투리를 맛깔나게 구사합니다. 정말 부산사람만 쓸 수 있는 말투와 어구로 보는 사람들을 부산사투리의 매력에 빠져들게 합니다. 마~ 뭐라카노~ 등 타 지역사람이라면 따라하기 힘든 부산 사람만의 느낌으로 표현해내는 능력은 생활이 그대로 영화속에 빼어든 느낌을 받습니다.

극중에서 폭력사건을 일으키고 사회봉사 명령을 받은 조진웅은 요양원에서 시한부 삶을 살고 있는 설경구를 보살피는 사회봉사 명령을 이수해야 합니다. 조진웅과 설경구의 첫만남은 관객들을 웃음을 이끌어 내기에 충분했으며 그 후 조진웅이 설경구와 요양원에서 나누는 대사는 말그대로 코믹영화의 진수를 보여줍니다. 

영화가 초반을 지나고 조진웅이 투자했던 주식이 종이 조각이 되는 사건이 일어납니다. 조진웅은 함께 투자했던 친구와 조직의 돈을 횡령하는 일을 벌였으므로 보스에게 어떻게 처벌받을까 전전긍긍하며 시간을 보냅니다. 


그러던 중 조진웅은 설경구의 생명보험에 대한 이야기를 듣게 되고 설경구는 조진웅이 주식을 하다 돈을 날려버린 사실을 서로 알게 됩니다. 설경구는 남은 시간동안 자신이 원하는 것을 함께 해주면 생명보험의 수익자를 조진웅으로 해주겠다는 제안을 합니다.

이렇게 두 사람의 죽기 전 마지막 여행은 시작되고 영화는 중반부로 넘어갑니다. 설경구의 사망 보험금은 그냥 조용히 살다가 죽으면 12억이고 사고사로 죽음을 맞이하면 27억임을 알게된 조진웅은 조금 더 큰돈을 챙기고 싶은 마음에 설경구에게 사고사로 꾸며 죽자라는 제안을 하고 설경구는 웃음으로 무마하곤 합니다. 


죽기전에 두 사람이 한 일은 수영장에 가서 즐기기, 야구장 가기, 드라이브를 하기, 클럽에 가기 등 재미있는 장면이 많이 연출됩니다.

그러나 코믹이 아닌 감동과 드라마틱한 느낌으로 다가오는 두 사람의 죽기전 마지막 할 일이 있습니다. 설경구의 전신마비 사고와 관련된 일인데 제가 지금 이 내용을 밝히면 영화 전체를 알려드려버리는 것이기에 여기서 글은 줄이겠습니다. 퍼팩트맨에서 두 주연배우의 연기는 가히 명품이다라는 말을 하고 싶은데요. 



관객동원 측면에서 보면 그렇게 성공한 영화는 아니지만 조진웅의 또다른 매력이 물씬 풍기는 코믹한국영화라고 평가하고 싶습니다. 영화가 끝나고 나면 삶과 죽음에 대해 잠시 생각이 들게도 하는 영화라고 한줄 평을 남깁니다.


퍼팩트 맨 조연배우들의 활약상

조진웅이 속한 조직의 보스로 등장하는 허준호는 등장씬부터 포스가 남다릅니다. 연륜에서 풍겨나는 허준호 많의 강한 카리스마와 얼굴에 진 주름 하나하나에서 느껴지는 허준호만의 남자다운 매력은 실제 조직 보스가 있다면 저럴 것 같다라는 착각까지 일으키게 합니다.

극한직업과 범죄도시를 통해 명품배우로 거듭나게 된 진선규는 조진웅의 친구로 등장하여 영화의 처음부터 끝까지 웃음을 주는 캐미를 보여줍니다. 조진웅만큼 부산 사투리가 자연스럽지는 못하지만 두 사람이 나누는 대화는 경상도 사나이들이 나누는 대화를 잘 표현했다고 말하고 싶습니다. 



극 중 씬에서 조진웅과 진선규가 부상을 입고 광안대교를 지나가면서 대화를 나누는 장면은 웃다 울다가를 반복하는 정말 명장면이라고 하고 싶네요.


퍼팩트맨 부산 촬영지

퍼팩트 맨은 부산을 주 촬영지로 하여 많은 장면을 담았습니다. 부산항대교와 광안대교를 오가며 아름다운 야경을 장면에 담아 부산의 멋을 표현하기도 했습니다. 


그 외에도 부산의 송도, 마린시티 등 구석구석을 화면에 담아내어 부산 건달이 생활하는 자연스러운 장면을 연출해내기도 했죠. 해운대의 동백섬 근처에서 소주 한잔을 걸치는 조진웅과 설경구의 모습은 뒷 배경 속 고층건물들이 정말 아름답게 연출되었습니다.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1. dowra 2020.09.23 23:43 신고

    등장 인물만으로 재미있겠어요
    아직 보지 못했지만 리스트에 올리겠습니다

  2. 당니917 2020.09.23 23:53 신고

    코믹영화 제일 재밌는데 처음들어보눈 영화네요! ㅎㅎ 함 봐야겠네용 ㅎㅎ

  3. 청결원 2020.09.24 06:03 신고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오늘도 좋은 하루 보내세요~

  4. 청두꺼비 2020.09.24 08:05 신고

    한 번 볼만한 영화네요!! 덕분에 잘 보고 가요~

  5. 空空(공공) 2020.09.24 08:06 신고

    저도 재미있게 보긴 했습니다
    다만 여러가지 영화 ( 버킷리스트+언터처블+영웅 본색)를 조금
    모방한듯 한게 걸리더군요

  6. 운동좋아하는성진 2020.09.24 10:06 신고

    다른 영화랑 비슷한 내용이지만 한국영화만의 독특한 매력이 있는것 같아요.

  7. 생명마루한의원 2020.09.24 16:12 신고

    허준호씨가 잠깐 보이는데 포스가 대단하네요. 한번 보고싶은 영화입니다.ㅎㅎ

  8. 노랑킹콩 2020.09.24 16:18 신고

    티비를 돌리다가 언뜻 본 것 같네요
    괜찮나요?? 형님들 나오는 영화는 안 보는 장르라 재밌다고 추천해주시면 한번 봐보고 싶네요^^

  9. 도생 2020.09.24 21:50 신고

    작품성과 관객동원 등 여러 평가가 있겠지만, 편안하게 웃고 즐기기에 좋은 영화입니다.
    행복하세요^^

1 2 3